HOME > 종합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 봄 향기 속 2021년 조림 사업 본격 추진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산림의 경제적 공익적 가치를 증진시키고 지속가능한 산림경영 기반을 구축하기 위해 2021년 조림 사업을 본격 추진한다.

 

시는 올해 조림 사업에 77300만원의 예산을 투입, 105ha 산림면적에 소나무, 편백, 상수리 등 총 221100본을 4월까지 식재 완료할 계획이다.

 

세부 추진계획은 양질의 목재 생산과 공급을 위한 경제림 조성 70ha 산사태 등 산림재해의 사전 예방을 위한 큰나무조림 20ha 산림의 특성을 부각시킬 수 있는 지역특화조림 5ha 대기정화 기능 등 산림의 공익적 기능을 극대화 시킨 미세먼지 저감 조림 10ha이다.

 

오세현 시장은 나무를 심고 가꾸는 오늘의 작은 실천이 아산 시민에게 풍성한 숲의 혜택으로 돌아올 것이다앞으로도 미세먼지 저감실천 등 더 건강한 아산을 만들기 위한 산림자원조성에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3/29 [10:13]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