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민 누구나 코로나 무료 검사 가능
이순신운동장 선별진료소 3월 5일까지 무료 검사 실시
 
온주신문

 아산시가 시민 누구나 무료 코로나19 검사를 받을 수 있도록 이순신종합운 동장에 선별진료소를 운영한다. 오는 3월 5일까지 운영되며, 무증상자라도 주민등록상 아산시민이면 누구나 검사를 받을 수 있다.
사회적 거리두기 1.5단계 이하에서는 의사 소견에 따른 유증상자나 확진자 접촉 등 역학 관계가 있는 경우, 해외입국자 등에 대해서만 무료 검사가 이뤄진다.
지난 2월 15일 자정을 기해 비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1.5단계로 하향 조정되면서 무증상자에게도 적용되었던 정부 차원의 무료 진단검사는 종료됐 다.
하지만 아산시는 최근 관내 기업체에서 코로나19 집단감염이 발생하고, 설연휴 타지역 이동, 가족 및 지인 접촉으로 인한 확진 사례가 전국적으로 확인됨에 따라 시 예산을 투입해 무료 선별검사를 재개하기로 했다.
무증상자에 대한 코로나19 검사는 오는 3월 5일까지 이순신종합운동장 10 번 주차장에서 받을 수 있다. 운영 시간은 매일 오전 9시부터 오후 4시 30 분까지다. 주말과 3·1절에도 동일하게 운영된다.
증상이 없더라도 검사를 원하는 시민은 누구나 무료 검사를 받을 수 있으며, 아산시민이라는 것을 확인할 수 있는 신분증을 지참하여야 한다.

오세현 아산시장은 “증상이 없더라도 코로나19가 의심되거나 불안하다면 지체하지 말고 선별진료소를 찾아달라”면서 “백신 접종이 코앞으로 다가왔지 만, 집단 면역이 형성될 때까지는 모두 긴장감을 유지하며 생활 방역수칙을 준수해주셔야 한다. 아직 마음을 놓을 수 없는 상황인 만큼 시민 여러분의 적극적인 협조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2/23 [11:13]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