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조기폐차 지원 노후경유차 대폭 감소
미세먼지 등 대기오염물질 배출 저감에 크게 기여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에 등록된 노후경유차가 20197월에 비해 5200대 감소한 10400대로 집계됐다.

 

이는 33% 대폭 감소된 수치로 미세먼지 주요 배출원 중 하나인 도로수송부문 미세먼지 저감을 위해 아산시가 추진한 조기폐차 지원 사업의 결과다.

 

시는 2018년부터 2020년까지 총 3762대의 노후 경유 차량에 대한 조기폐차를 지원했으며 특히 지난해에는 총 지원 대수의 50%가 넘는 1940대를 지원했다.

 

올해도 조기폐차 지원 사업비 36억 원을 확보해 최대 규모인 2250대를 지원하며, 2월 중 시 홈페이지(www.asan.go.kr)에 구체적 지원내용을 공고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깨끗한 공기, 미세먼지 걱정 없는 아산을 만들기 위해 과감한 예산투입, 인근 지자체와의 공동노력 등 정책추진에 총력을 기울일 것이다라며 시민들께서도 미세먼지 농도가 높은 날에는 대중교통을 적극 이용하고, 노후경유차 조기폐차 및 매연저감장치 부착 등 저공해 조치사업에 적극 참여해주시기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1/01/18 [11:38]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