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정치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안장헌도의원, “배달노동자 권익 보장 마련하겠다”
플랫폼(배달)노동자 노동현실 토론회서 노동권익 보장방안 마련 약속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충남도의회 기획경제위원회 안장헌 위원장(아산더불어민주당)이 배달노동자의 권익 보장 마련을 약속했다.

 

안 의원은 17일 충남도의회 회의실에서 열린 충남지역 플랫폼(배달) 노동자 노동현실과 지역사회의 과제를 주제로 열린 토론회에 좌장으로 나섰다.

 

이날 토론회에서는 충남노동권익센터가 수행한 충남지역 배달노동자 실태조사 결과발표 및 정책방향에 대한 논의가 이루어졌다.

 

센터 보고서에 따르면 배달노동시장 규모가 날로 커짐에 따라 배달노동자의 노동여건은 오히려 악화되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충남은 평균소득, 대기장소, 보험가입률 등 여러 지표에서 전국에서 하위권에 처해있는 것으로 드러났다.

 

안의원은 코로나 시대 우리의 생활을 편리하게 해주는 배달서비스가 실은 노동자들의 큰 희생 아래 이뤄지고 있는 가슴아픈 현실이라며 사용자(앱과 대행업체)의 책임성을 강화하고, 배달노동자들이 산재보험에 가입하지 못하는 현실 등을 시급히 개선해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제도적인 보완 및 조례 제정 등 의회 차원에서 할 수 있는 모든 방안을 강구해보겠다고 강조했다.

 


기사입력: 2020/11/18 [10:21]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