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행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 전국최초 어린이보호구역 단속카메라 설치완료
초등학교 46개교, 무인교통단속카메라 86대 설치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전국최초로 개교 전체 어린이보호구역에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 설치 완료했다.

최근 민식이법시행으로 어린이보호구역 내 무인교통단속카메라를의무 설치토록 규정이 강화됨에 따라 김민식군과 같은 안타까운 사고가더 이상 발생하지 않도록 선제적인 국비 확보로 무인교통단속카메라 설치를 마쳤다.

 

시는 행안부가 주관하는 ‘2020년 지역교통안전환경개선사업에서 확보한국비 10원을 포함한 총 28억원을 우선 투입해 올해 초등학교 38개교에 단속카메라 70대를 설치했으며, 현재까지 46개교 전 지역에 단속카메라 86대가 설치 완료됐다.

 

6월 현재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교통사고 제로화를 이어가고 있으며, 시는 2021년부터유치원, 어린이집, 특수학교 어린이보호구역으로 확대 설치해 교통약자인 어린이가 안전한 도시만들기에 더욱 힘쓸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어린이보호구역 내 어린이 교통사고 제로화를 목표로 교통약자인 어린이들이 안전하게 보행할 수 있는 교통 환경을 조성해 다시는 보호구역 내 사망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최선을 다 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6/25 [08:43]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