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재난재해 현장드론 띄운다"
아산시, 드론영상 실시간 중계시스템 구축 박차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가 재난재해 현장대응을 위한 드론영상 실시간 중계시스템 구축에 첫발을 내딛었다.

 

시는 지난 3월 충청남도와 발 빠른 업무 협조를 통해 중계시스템 구축을 위한 추진계획을 수립하고 521코세코와 계약을 체결했다.

 

10월 중 드론영상 실시간 중계시스템이 구축되면 재해재난 현장에서 드론은 물론 스마트폰, 캠코더 및 바디캠 등 다양한 방법으로 촬영된 영상을 LTE/5G망을 통해 재난상황실로 실시간으로 송수신돼 의사결정자가 현장에 투입되지 않고도 신속한 의사결정을 내릴 수 있다.

 

또한 최근 이슈가 되고 있는 드론 영상정보의 해외유출 문제에 대해 시는 국가정보원에 보안 인증을 획득한 통신구간 암호화 기술을 적용해 해결했다.

 

시 관계자는 재난재해 발생 시 빠른 현장 대응력 확보는 물론 광학 줌 카메라, 열화상카메라, 스피커 및 스포트라이트 등 최첨단 기기를 탑재한 드론으로 재난재해 행정업무에로 4차 산업혁명시대를 선도하는 아산시가 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6/02 [08:24]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