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물 동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박민식 주무관, ‘적극행정 최우수상’ 영예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 구축, 복잡행정 해결 호평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청 토지관리과 박민식 주무관(시설7)422일 충청남도 주관 1회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에서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 구축으로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았다.

 

적극행정 우수사례 경진대회는 중앙·지방·공공기관을 대상으로 국민이 체감할 수 있는 행정 우수사례를 전국단위로 전파하기 위해 마련됐다.

 

박 주무관은 민원인이 시청 토지관리과 1회 방문으로 지목변경부터 취득세 납부까지 모든 지적행정이 일사천리로 처리할 수 있는 전국 최초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 구축해 큰 호평을 받았다.

 

그동안 각종 인허가 사업에 따른 지목변경 절차는 지목변경신청(민원인)지목변경 통보(시청)지목변경 공시지가 재산정 신청(민원인)지목변경 취득세 고지(시청)취득세 납부(민원인) 등 최장 65일의 기간이 소요되는 복잡한 민원이다.

 

특히나, 민원인이 60일 이내 지목변경 취득세 신고누락 또는 미납 시에는 신고불성실 가산세가 부과되는 등 불이익이 발생되는 경우가 다반사였다.

 

현재 민원인은 지목변경신청만으로도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을 통해 빠른 지적민원 해결과 취득세 자진신고 누락에 따른 불이익 등 시간적·경제적 낭비를 한방에 해소할 수 있게 됐다.

 

박 주무관은 6월 전국대회를 앞두고 있으며, 전국대회 1위에게는 대통령상과 함께 아산시에 지방자치단체 특별교부세 1억원의 인센티브가 지원된다.

 

박민식 주무관은 지적행정 One-stop 시스템으로 지적관련 민원인들이 번거로운 행정절차를 거치지 않고 신속하게 민원을 해결할 수 있고 가산세 등 불필요한 경제적 낭비를 해소할 수 있어 보람된다고 말했다.

 

최진호 토지관리과장은 세정과, 세무과와 협업해 최고의 지적서비스 제공과 전국 시스템으로 확산 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20/04/23 [07:59]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