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인물 동정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시체육회장 임도훈 단독후보 무투표 당선
"아산 체육의 새로운 100년, 초석 다질 것" 포부 밝혀
 
온주신문


 

▲     © 온주신문
▲     © 온주신문


‘국민체육진흥법 일부개정안’ 시행에 따라 치러진 아산시 첫 민선 체육회장 선거에, 전 아산시체육회 부회장을 역임한 임도훈 (주)용천종합건설 대표가 무투표 당선됐다.

1월 15일 치러질 예정이었던 아산시체육회장 선거는 임도훈 전 부회장의 단독 출마로 일찌감치 당선이 판가름 나, 별도의 투표 없이 이날 아산시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위원장 오병일)가 당선증을 교부했다.

아산시체육회장 당선증 교부식 자리에서 임도훈 당선인은 “지역 체육발전을 이끌 민선 체육회의 첫 수장으로 저를 뽑아주신 아산시 체육인 여러분께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회장의 임무를 수행하는 동안 지속적인 체육시설 확충과 각종 생활체육 지원을 통해 아산 체육의 새로운 100년을 이끌 초석을 다져 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특히, 임 당선인은 민선7기 아산시 공약사항인 ‘1인 1생활체육’ 완성을 위한 토대 마련은 물론, 시민 누구나 건강과 행복한 생활을 영위하기 위해 언제 어디서나 생활체육을 즐길 수 있는 여건을 만들어 스포츠를 통해 아산시민이 더욱 행복해지고 건강해지는 아산시를 만드는데 체육인들의 응집된 역량과 지혜를 모아 다져 나갈 것을 다짐했다.

이날 당선증 교부식에는 전임 아산시체육회장인 오세현 시장을 비롯해 아산시의회 김영애 의장, 아산시체육회 선거관리위원회 위원 등이 참석해 임도훈 후보의 당선을 축하했다.

한편, 신임 임도훈 당선인은 국민체육진흥법 개정안이 시행되는 16일부터 아산의 첫 민선 체육회장직을 수행하게 되며, 취임식은 오는 2월 6일 아산터미널웨딩홀에서 치러질 예정이다.


기사입력: 2020/01/16 [10:13]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