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사회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여름철 물놀이형 수경시설 운영 실태조사
아산시, 오는 8월 30일까지 소독방법 등 시설 관리기준 중점점검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산시(시장 오세현)는 여름철 무더위를 식히기 위해 아파트, 대규모 점포 등에 설치·운영 중인 16개소 물놀이형 수경시설 관리 실태조사를 830일까지 진행한다.

 

시는 소독 방법, 저류조 주1회 이상 청소, 이용자주의사항 안내판 설치등 시설 관리기준을 중점적으로 살핀다.

 

아울러, 물환경보전법 개정으로 공동주택 및 대규모 점포에 설치된 물놀이형수경시설의 경우 오는 1017일부터 신규 신고대상으로 포함돼 신고절차 등 달라지는 제도에 대해 홍보를 병행할 예정이다.

 

장석붕 환경보전과장은 "여름 휴가철 물놀이형 수경시설의 실태조사및 준수사항 안내를 통해 이용자 모두가 안심하고 물놀이를 즐길 수 있도록 청결한 관리를 적극 유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물놀이형 수경시설은 수돗물, 지하수 등을 인위적으로 저장 및 순환해 이용하는 분수, 연못, 폭포, 실개천 등의 인공시설물 중 일반인에게 개방돼물놀이를 할 수 있도록 설치된 시설이다.


기사입력: 2019/08/20 [09:12]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