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탕정온샘도서관, 웹툰 특화프로그램 인기
 
온주신문
▲     ©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 탕정온샘도서관이 여름방학 웹툰 특화프로그램으로 청소년들에게 인기를 끌고 있다.

 

탕정온샘도서관은 문체부가 주관한 특화도서관에 2017년부터 3년 연속 웹툰 특화도서관으로 선정돼 운영 중이다.

 

특히, 여름방학을 맞아 나만의 캐릭터를 활용한 일상-툰 그리기와 도서관을 주제로 라이브-(Library-Toon) 프로그램을 진행 중이다.

 

이와 함께 16인치 와콤 태블릿을 마음껏 사용할 수 있는 웹툰 창작코너와 약 2000권의 웹툰도서를 제공하고 있다.

 

평소 웹툰에 대한 호기심을 갖고 있던 청소년들에게 실제로 체험할 수 있는 공간과 장비를 제공해 인기가 높아 아산시와 천안시 청소년들이 탕정온샘도서관으로 몰리고 있다.

 

탕정온샘도서관 관계자는 특화도서관 프로그램은 새로운 즐길 거리를 넘어 청소년들에게 예술창작 체험으로 스트레스 해소뿐 아니라 꿈과 끼를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고 말했다.

 

한편, 웹툰 특화도서관에 관한 자세한 사항은 아산시립도서관 홈페이지(http://ascl.asan.go.kr)를 참고하거나 전화(041-536-8740)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9/08/16 [08:01]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