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경제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사업추진협의회 개최
상인과 시민 소통창구 역할 복합지원센터 추진협의회 다양한 의견 수렴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아산시(시장 오세현)82일 시민문화복지센터에서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 사업추진협의회(이하 복합지원센터 추진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날 민간 주도로 복합지원센터 추진협의회(회장 오은회)를 발족했으며 온양온천시장상인회 3, 이해관계자 2, 외부전문가 2, 아산시 공무원 2명으로 구성했다.

 

시는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에 있어 상인과 시민의 소통창구 역할을 하게 될 복합지원센터 추진협의회의 다양한 의견을 보상계획 수립, 실시설계용역, 건축설계 등 행정절차에 반영할 계획이다.

 

시 관계자는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 건립에 다양한 시민 의견을 수렴해 소비, 문화, 관광, 유통 등 다양함이 어우러진 복합문화 공간으로 조성해 온양온천시장 경제 활성화로 전국 명품 특화 시장으로 육성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온양온천시장 복합지원센터는 총사업비 150억 규모로 2021년 완공예정이며, 아산시 시민로 41-2번지(온양상설시장)일대 2,588부지에 각 층별 500, 연면적 2,500평 규모로 건립된다.

 

1층은 창업공간 마련으로 일자리 창출을 통한 지역경제 활성화를 도모하고 2층은 고객지원센터, 힐링센터 등을 조성해 지역민과의 연대 강화를 위한 복합문화 공간을 만들 예정이다.

 

3층부터 5층은 210면 규모로 주차타워 건립으로 온양온천시장 이용객들의 주차장 문제를 해결하고 주민편의를 제공할 계획이다.


기사입력: 2019/08/06 [08:57]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