HOME > 문화 >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아산우체국FC 복지사각지대 발굴 동참
아산시, 아산우체국FC 대상 복지사각지대 발굴 위한 복지역량강화 교육
 
온주신문
▲     © 온주신문


 

산시(시장 오세현)715일 아산우체국에서 30명의 우체국FC(Financial Consultant)를 대상으로 복지사각지대 발굴을 위한 찾아가는 복지역량강화교육을 가졌다.

 

이날 교육은 찾아가는 보건복지서비스 사업 안내 및 복지사각지대 발굴의 필요성과 위기가구 발견 시 협조사항 등으로 진행됐다.

 

우체국FC A씨는 오늘 교육을 듣고 보니 내 고객이 복지사각지대 대상자가 될 수도 있다는 생각을 갖게 됐다아산의 전체적인 복지 흐름을 조금이나마 알게 되는 계기가 됐으며 복지사각지대에 놓인 분들에게 도움이 되겠다고 말했다.

 

한편, 아산우체국은 아산시와 지난해 11월 복지위기가구 발굴체계 강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한 바 있으며, 4월에는 아산우체국과 영인우체국 집배원 총 91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복지역량강화교육을 가졌다.


기사입력: 2019/07/16 [08:31]  최종편집: ⓒ 온주신문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